Savoring Singapore Flavors of the Hawker Centre

- Illustration

Cheot Yee See

- eatseesee@naver.com

등록된 이미지가 없습니다.
등록된 이미지가 없습니다.
등록된 이미지가 없습니다.
등록된 이미지가 없습니다.


Wherever the country travelled, it is a norm to taste the local food. A comforting familiarity to all Singaporeans is local fare, easily found at hawker centres sprinkled all over the island. Similar to the streetside stalls found in Korea, hawker centres were streetside stalls re-fashioned by the government in the 1950-60s out of necessity due to rapid urbanization and a greater call for hygiene standards. Imagine an open air complex with rows and rows of food stalls serving up a wide variety of local cuisine representative of the four different cultures; it is a meeting point for family and friends to come together for a hearty meal that is affordable and convenient.
Apart from the hawker food, the owners of the stall are also of different race and backgrounds. For this reason, the hawker centre is an element that represents the multicultural background of Singapore.
As a multicultural nation with a melting pot of flavors, expect your tastebuds to be tantalized by flavors from the Chinese, Malay, Indians and Eurasians!


어떤 나라를 가든, 제일 당연한 것은 현지 음식을 맛 보는 것이다. 호커센터에서 제공하는 현지 음식은 모든 싱가포르인들에게 포근함과 친근함으로 다가온다. 전국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호커센터는 1950년~1960년대 급격한 도시화로 인해 생긴 위생 문제를 해결하고자 정부에서 개조한 노점 음식상가이다. 한국의 포장마차를 상상해 보라. 이처럼 야외 공간에서 노점 음식상가들은 4개의 문화권을 대표하는 현지 음식들을 줄줄이 제공하고 있다. 이곳은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 착한 가격으로 푸짐한 양의 음식을 편리하게 먹을 수 있는 만남의 광장이다.
호커센터의 요리 뿐만 아니라, 호케센터에 있는 주인들도 다양하다. 이 이유를 토대로 호케센터는 싱가포르의 다문화성을 상징하는 가장 대포적인 요소다.
여러 문화가 조화롭게 공존하는 싱가포르에서 중국, 말레이시아, 인도 그리고 유라시아의 감칠맛나는 음식 향연을 맛 볼 수 있다.
All rights reserved © 홍익대학교 디자인학부 시각디자인전공 졸업전시회 2016
version.0.0.1 Jerkyll included. Design by JiHoonLee